한우자산플랫폼 '뱅카우', 펀딩 기간 줄인 '쇼트트랙' 상품 선봬
한우자산플랫폼 '뱅카우', 펀딩 기간 줄인 '쇼트트랙' 상품 선봬
2022.04.20 15:33 by 김주현
사진=뱅카우 제공

농가와 소비자를 펀딩으로 잇는 한우자산플랫폼 ‘뱅카우(대표 안재현)’가 송아지 펀딩 기간을 줄인 뱅카우 쇼트트랙 상품을 다시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뱅카우는 지난해 5월부터 약 600두의 송아지 펀딩을 통하여 약 2만 명의 신규가입자를 만들어내면서 누적 35억 여원 상당을 한우 농가에 전달해왔으며, 최근 10년동안 한우는 연 평균 마리당 19.7%라는 수익을 냈다고 알리고 있다.

이번 ‘제 2차 뱅카우 쇼트트랙’ 상품은 역대 한우 송아지 펀딩의 지분을 추가로 구매할 수 있는 형태의 상품으로, 펀딩에 참여한 상품 구매자들이 중도해지를 하면서 발생한 여분을 다루는 만큼 수익실현까지 필요한 기간이 단축된다.

뱅카우는 6개월령 송아지를 공동으로 모금한 후, 24개월 간 사육하고서 경매를 통해 얻은 수익금을 펀딩 참여자와 농가가 함께 나누어 갖는 구조이다. 그러나 뱅카우의 쇼트트랙 상품은 이미 사육이 시작된 송아지를 다루다보니 6개월부터 13개월까지 사육 기간이 절약된다.

뱅카우 쇼트트랙 상품 이벤트는 다가오는 22일 금요일 정오부터 오후 6시까지 두시간마다 총 40여 두(1,200만원 상당)의 송아지가 소개된다. 기존의 뱅카우 펀딩과 마찬가지로 유전지수와 농가자료 등 펀딩에 필요한 모든 사전정보가 동일하게 제공된다.

농가는 가축이 지낼 토지와 축사를 매입하며 부족해진 자본력을 뱅카우 펀딩으로 채울 수 있다. 또한 1차산업으로 분류되는 축산업을 보호하기 위해서 가축재해보험 및 뱅카우와 농가가 구축한 제도적 보상 체계를 구축해둔 덕분에, 농가 측의 부주의나 구제역 등 전염병으로 송아지가 폐사하더라도 펀딩 참여자들은 구매금 전액을 보호 받는 안전장치를 지니고 있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Startup 더보기
  • 반려동물 1500만 시대… 로드FC, 반려동물 포털앱 ‘핫도그’ 공식 후원한다
    반려동물 1500만 시대… 로드FC, 반려동물 포털앱 ‘핫도그’ 공식 후원한다

    격투스포츠와 반려동물의 흥미로운 만남

  • 글로벌 스타트업들과 어깨 나란히…투니모션, ‘Try Everything 2022’ 참가한다
    글로벌 스타트업들과 어깨 나란히…투니모션, ‘Try Everything 2022’ 참가한다

    전 세계 스타트업들의 축제 참가한 국내 콘텐츠 스타트업!

  • 환경·건강 다 잡은 영양 간식…남극목장, 참깨박 원료의 ‘엉클 그래놀라’ 출시
    환경·건강 다 잡은 영양 간식…남극목장, 참깨박 원료의 ‘엉클 그래놀라’ 출시

    단백질의 대명사 닭가슴살보다 높은 단백질 함유율이라니...

  • 복잡하고 어려운 가전 구매의 길잡이…‘노써치’, 30억 투자 유치 성공
    복잡하고 어려운 가전 구매의 길잡이…‘노써치’, 30억 투자 유치 성공

    "향후 가전 외 분야로도 뻗어 나갈 것!"

  • “한국의 그레이를 찾아라”…플링, ‘센슈얼 로맨스 공모전’ 개최
    “한국의 그레이를 찾아라”…플링, ‘센슈얼 로맨스 공모전’ 개최

    트렌디한 로맨스물의 주역이 되고 싶다면!

  • 스타트업의 성장 동력을 찾아서…아산나눔재단, ‘아산 기업가정신 리뷰’ 사례 발행
    스타트업의 성장 동력을 찾아서…아산나눔재단, ‘아산 기업가정신 리뷰’ 사례 발행

    스타트업들의 고민과 해결책, 꾹꾹 눌러 담았다!

  • “규제혁신 여전히 미비…” 아산나눔재단, ‘2022 스타트업코리아!’ 정책 제안 보고서 발표
    “규제혁신 여전히 미비…” 아산나눔재단, ‘2022 스타트업코리아!’ 정책 제안 보고서 발표

    글로벌 100대 유니콘 중 55개 기업은 우리나라에선 사업 못해...

  • 콘텐츠 스타트업 ‘투니모션’, ‘제3회 Re-born IR’에서 창업진흥원장상 우수상 수상
    콘텐츠 스타트업 ‘투니모션’, ‘제3회 Re-born IR’에서 창업진흥원장상 우수상 수상

    한국 넘어 세계로 나아갈 수 있는 콘텐츠 기업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