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2021년 영업이익 2969억 원... 전년비 9.1% 증가
CJ ENM, 2021년 영업이익 2969억 원... 전년비 9.1% 증가
2022.02.11 13:25 by 유선이

 

CJ ENM은 한국채택국제회계 (K-IFRS) 연결기준으로 2021년 연간 매출 3조 5,524억원, 영업이익 2,969억원을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전년 대비 매출은 4.8%, 영업이익은 9.1% 증가했다. 미디어 및 음악 부문 고성장으로 인해 연간 기준 최대 영업이익을 기록했다.

미디어 부문은 연간 매출 1조 7,745억원, 영업이익은 1,665억원을 기록하며 연간 기준 최대 영업이익을 냈다. 티빙 유료 가입자가 직전 분기 대비 18.9% 증가했고 디지털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59.7% 늘어나는 등 고성장을 견인했다. 다만 4분기에는 편성 확대로 인한 제작비 증가와 일회성 비용의 영향으로 93억원의 영업손실을 보였다.

올해는 '우리들의 블루스'(노희경 극본), '환혼'(홍자매 극본) 등 톱 크리에이터 작품 및 예능 라인업을 강화해 시청점유율을 확대함으로써 광고 및 판매 매출을 극대화한다는 전략이다. 티빙도 '방과 후 전쟁활동', '괴이' 등 오리지널 콘텐츠 강화 및 글로벌 브랜드관 입점 등을 통해 라이브러리 확장 및 가입자 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커머스 부문은 연간 매출 1조 3,785억원, 영업이익 1,201억원을 기록했다. 모바일 중심 투자 확대 및 TV채널 운영 비용 등 고정비 증가 영향으로 전년 대비 실적이 감소했다. 그러나 '브룩스 브라더스' 등 해외 대형 브랜드 영입으로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더엣지', '다니엘크레뮤' 등 자체 브랜드의 지속 성장에 힘입어 지난해 패션 부문에서만 취급고 1조를 달성하는 등 유의미한 성과를 거뒀다. 또한 디지털 취급고는 전년 대비 규모와 비중 모두 확대되는 등 순조로운 디지털 전환도 이뤄지고 있다.

올해는 패션, 리빙 중심 온오프라인 유통 채널 다각화 등 브랜드 사업을 본격 확대할 예정이다. 아울러 차별화된 콘텐츠 기반 독보적 모바일 라이브 커머스 채널로 자리매김하는데 집중할 계획이다.

음악 부문은 연간 매출 2,819억원, 4분기 매출 985억원을 기록했다. 4분기 영업이익은 192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성장했다. 지난해 일본에서 첫 싱글 앨범을 낸 'INI'(11월)와 미니 앨범을 발매한 'JO1'(12월) 등이 유의미한 성과를 내고 자체 아티스트인 '엔하이픈',  '조유리' 등과 OST 라이브러리 '갯마을 차차차', '슬기로운 의사생활' 등을 통한 음반·음원이 매출을 견인했다. 

2022년에는 글로벌 기획 제작 확대를 통한 글로벌 팬덤 타깃 아티스트 육성을 강화하고 'Kep1er', '엔하이픈' 등 자체 아티스트의 신규 음원 음반도 확대하면서 신규 아티스트 발굴· 육성에 글로벌 프로젝트를 통한 아티스트 강화 전략을 더할 계획이다.

영화 부문은 연간 매출 1,174억원, 영업손실 282억원을 기록했다. 라이브러리 수출과 미국·터키 등 해외 프로젝트 통한 매출이 증가했음에도 미국에서 개봉한 'Hide & Seek' 등의 극장 매출이 부진했다. 국내에서는 '연애 빠진 로맨스', '해피 뉴 이어' 등의 극장 개봉이 있었으나 위축된 국내외 극장·공연 시장 여파가 지속돼 영업손실을 냈다. 

올해는 박찬욱 감독의 '헤어질 결심', 최동훈 감독의 '외계+인',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브로커' 등 주요 작품 라인업을 강화하고 공연 사업에서도 하반기 '킹키부츠', '물랑루즈', '브로드웨이 42번가' 등 대형 뮤지컬 개막을 통해 매출 및 수익성을 제고할 예정이다.

CJ ENM은 올해 ▲압도적인 콘텐츠와 상품 경쟁력 확보 ▲멀티스튜디오 및 글로벌 사업 확장 ▲주주 친화 경영 및 ESG 경영 강화 등을 통해 2022년 연간 매출 4조 3,000억원, 영업이익 2,700억원을 목표로 할 예정이다. 특히 2022년 압도적인 시장 점유율 확보를 위한 콘텐츠 제작을 강화해 티빙에서는 400만 이상의 유료 가입자 확보를 계획하고 있다.

CJ ENM 관계자는 “올해는 콘텐츠 경쟁력 강화로 채널 시청 점유율 및 티빙 유료 가입자 증가 등 시장 점유율을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임상심리학을 전공한 예술가는 사람들을 어떻게 그릴까?

  • 반품률 제로에 도전하는 언더웨어 편집숍의 등장…“피팅노트에서 ‘속’편한 쇼핑하세요.”
    반품률 제로에 도전하는 언더웨어 편집숍의 등장…“피팅노트에서 ‘속’편한 쇼핑하세요.”

    "여성 속옷 사이즈 측정의 패러다임이 바뀐다!"

  • 혁신의 향취 솔솔…“향기x기술로 디지털 후각솔루션 선도할 것”
    혁신의 향취 솔솔…“향기x기술로 디지털 후각솔루션 선도할 것”

    향기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올해 시장 규모만 6500억원 수준으로 평가될 정도다. 향초나 디퓨저 같이 일차원적인 제품을 넘어, 디지털 전환과 산업 융‧복합도 활발하다. 그중에서...

  • 선생님들의 재구매율 97.6%…에듀테크 기업 ‘매쓰플랫’, 지난해 매출 46% 올랐다
    선생님들의 재구매율 97.6%…에듀테크 기업 ‘매쓰플랫’, 지난해 매출 46% 올랐다

    에듀테크 전성시대, 공사교육의 경계도 허물었다!

  • 배우에서 아티스트로…“가상세계의 미학을 연기합니다.”
    배우에서 아티스트로…“가상세계의 미학을 연기합니다.”

    20년 가까이 활동했던 배우가 아티스트로 변신했다. 아르헨티나의 만능 엔터테이너 뮤리엘 사고 작가 이야기다. 그녀의 창작 원천은 왕성한 호기심과 풍부한 상상력이다. 작가는 자신의 ...

  • 교실의자 개발부터 동물 학대방지 키트까지…아산 유스프러너 데모데이에서 청소년의 혁신 빛났다
    교실의자 개발부터 동물 학대방지 키트까지…아산 유스프러너 데모데이에서 청소년의 혁신 빛났다

    전국 2200명의 중‧고등학생이 참여한 혁신의 현장!

  • 예술과 과학의 ‘접점’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예술과 과학의 ‘접점’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무의식과 시스템의 콜라보가 만드는 대안 예술의 세계

  • “비자 발급 넘어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케이비자’,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비자 발급 넘어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케이비자’,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외국인 비자 발급의 정보 비대칭을 극복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