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원자력 활용 그린수소 생산 실증사업 참여
두산, 원자력 활용 그린수소 생산 실증사업 참여
2021.12.06 16:11 by 김주현

두산이 그린수소 생산의 핵심으로 각광받고 있는 수전해 기술 확보에 박차를 가한다.

두산은 울진군,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한국기계연구원, 한국전력기술, 서울대학교 원자력정책센터, 미래와도전과 함께 ‘대규모 그린수소 생산실증단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국가 에너지 정책에 기여하고, 대량의 그린수소 생산 및 실증을 위한 기술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됐다. 두산은 울진군의 원자력 발전소에서 발생되는 증기를 활용해 그린수소를 생산하는 고체산화물수전해시스템(Solid Oxide Electorlysis Cell, SOEC) 기술 개발을 담당한다.

일반적으로 수전해는 물을 전기분해해 수소를 추출하는 기술로, 그 중 SOEC는 고온 수전해라고도 불린다. 폐열 등으로 물을 끓여 발생되는 증기를 전기분해하면 이산화탄소(CO2) 배출이 없는 그린수소를 생산할 수 있다. 또한 향후 차세대 원전인 소형모듈원자로(Small Modular Reactor, 이하 SMR) 개발이 완료되면 수소 수요지 인근에 SMR을 건설하고, SOEC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대량의 수소 생산과 저장·운송 비용 절감이 가능하다.

두산 수소경제추진실장 이해원 부사장은 “SOEC 기술은 이미 상용화된 알칼라인 수전해나 고분자전해질(PEM) 수전해 기술보다 효율이 높다”면서, “앞으로 원자력 발전소 외에도 열병합발전소, 화력 발전소, 소각로 등에 폐열을 활용하는 SOEC 기술을 적용해 대량의 청정수소를 생산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두산은 지난 9월 세계 최고 수준의 전력 발전효율을 지닌 건물주〮택용 10kW 고체산화물연료전지(Solid Oxide Fuel Cell, SOFC)개발을 완료한 바 있으며, 두산퓨얼셀과 함께 SOFC의 핵심 부품인 셀, 스택 국산화와 한국형 SOFC 시스템 기술 개발에 집중하고 있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다양한 아이디어와 기술 트렌드 봇물…‘2021 자생식물 AI 해커톤’ 종료
    다양한 아이디어와 기술 트렌드 봇물…‘2021 자생식물 AI 해커톤’ 종료

    제주도 자생식물 활용한 인공지능을 학습시켜라!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스타트업과 손잡고 혁신 도모할 대‧중견 기업 찾는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스타트업과 손잡고 혁신 도모할 대‧중견 기업 찾는다

    인프라와 창의력의 시너지를 위해!

  • 시공 초월한 예술의 향연…‘아트 인 메타버스’ 전시 개막
    시공 초월한 예술의 향연…‘아트 인 메타버스’ 전시 개막

    가상과 현실의 경계 허무는 예술의 세계를 만나다

  • 스마트한 러닝 코치 ‘비플렉스’…오프라인 판매 본격 개시
    스마트한 러닝 코치 ‘비플렉스’…오프라인 판매 본격 개시

    20여 가지 데이터 분석으로 뜀박질 돕는 신박한 이어폰의 등장

  • 라이브로 함께하는 홈트레이닝 ‘모티플’, 베타서비스 론칭
    라이브로 함께하는 홈트레이닝 ‘모티플’, 베타서비스 론칭

    계속 운동하는 힘, 재밌게 운동하는 비결

  • 메타버스 홈트레이닝 플랫폼 출시 앞둔 ‘론픽’, 41억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
    메타버스 홈트레이닝 플랫폼 출시 앞둔 ‘론픽’, 41억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

    "대한민국 건강의 기준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 취미여가 플랫폼의 가능성 입증…‘솜씨당컴퍼니’, 4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취미여가 플랫폼의 가능성 입증…‘솜씨당컴퍼니’, 4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온·오프라인 취미여가 플랫폼 ‘솜씨당’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솜씨당컴퍼니’가 4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에 성공했...

  • ‘월동작물의 성지’ 제주, 주요작물 자동탐지 데이터 해커톤 열린다
    ‘월동작물의 성지’ 제주, 주요작물 자동탐지 데이터 해커톤 열린다

    청정 제주에서 자라는 뿌리작물을 위한 데이터가 모여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