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 후원 계약 2023년까지 연장
신한은행,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 후원 계약 2023년까지 연장
2021.11.30 15:53 by 유선이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KBO와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 후원 계약을 2023년까지 연장하는 ‘KBO리그 타이틀 스폰서 조인식’을 가졌다고 30일 밝혔다.

신한은행과 KBO는 2018년부터 3년간 타이틀 스폰서 계약을 체결해 프로야구 흥행과 발전을 위해 노력했고,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야구 특화 플랫폼을 개발해 언택트 응원 사진 콘테스트, 메타버스 응원전 등 새로운 형태의 콘텐츠를 선보였다. 

신한은행은 이번 협약을 통해 2023년까지 리그 공식 타이틀 사용 권리를 갖고 리그 중계 및 구장 광고, 자체 야구 플랫폼 고도화를 비롯한 다양한 방법으로 야구팬들과 지속 소통할 예정이다.

특히 신한은행은 타이틀 스폰서 체결 이후 응원과 저축의 재미를 연계한 ‘신한 KBO리그 예・적금’ 상품을 매년 출시하고 있으며, 신한 쏠(SOL) 어플리케이션에 ‘쏠야구’를 신설해 ▲쏠 퀴즈 ▲월간MVP 및 올스타 팬투표 ▲메타버스 언택트 팬미팅 등의 이벤트를 진행해 야구 팬들에게 다양한 재미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은 “지난 4년간의 스폰서십을 통해 ‘야구는 신한은행’이라는 키워드가 새겨졌다.”며 “내년에도 KBO리그의 발전과 흥행을 위해 아낌없이 지원하여 가장 모범적인 스포츠 스폰서십 사례가 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KBO 정지택 총재는 “코로나19가 계속해서 우리 야구계를 힘들게 하는 상황에, 신한은행과의 계약 연장은 리그 전체에 큰 힘이 될 것이다”라며 “KBO와 신한은행이 같은 방향을 바라보고 나아가는 동반자로서 야구팬과 은행 고객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젝트를 함께 꾸려가겠다”라고 전했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짧아지고 많이 보고…” 콜랩아시아, 2023 쇼츠 콘텐츠 트렌드 발표
    “짧아지고 많이 보고…” 콜랩아시아, 2023 쇼츠 콘텐츠 트렌드 발표

    유튜브 시청자 뷰의 88.2%가 쇼츠에서 발생한다!

  • “미래의 혁신가 될 사람 누구?”…아산나눔재단, ‘아산 유스프러너’ 2023년도 참여학교 모집
    “미래의 혁신가 될 사람 누구?”…아산나눔재단, ‘아산 유스프러너’ 2023년도 참여학교 모집

    올해 총 200곳의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 예술 속엔 배움이 있다…긍정의 변화를 그려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예술 속엔 배움이 있다…긍정의 변화를 그려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오늘보다 아름다운 내일을 위한 예술!

  • ‘사이버펑크’의 세계관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사이버펑크’의 세계관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블레이드러너와 웨스트월드에 빠져 살던 소녀의 각성

  • “시니어 위한 서비스로 디지털 양극화 해소한다”…스타트업 ‘토끼와두꺼비’,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시니어 위한 서비스로 디지털 양극화 해소한다”…스타트업 ‘토끼와두꺼비’,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키오스크 앞 머뭇거리던 어르신의 모습은 이제 그만.

  • 셀프네일 러버들의 글로벌 사랑방…이젠 네일 테크 유니콘으로!
    셀프네일 러버들의 글로벌 사랑방…이젠 네일 테크 유니콘으로!

    셀프네일 시장이 뜨겁다. 모두가 불황이라 끌탕하는 상황에서도 나 홀로 성장을 이어가며 어느덧 3000억 규모의 시장을 굳혔다. 유명 브랜드들이 치열하게 경쟁하는 사이, 무섭게 떠오...

  •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임상심리학을 전공한 예술가는 사람들을 어떻게 그릴까?

  • 반품률 제로에 도전하는 언더웨어 편집숍의 등장…“피팅노트에서 ‘속’편한 쇼핑하세요.”
    반품률 제로에 도전하는 언더웨어 편집숍의 등장…“피팅노트에서 ‘속’편한 쇼핑하세요.”

    "여성 속옷 사이즈 측정의 패러다임이 바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