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온, ‘더 블랙 위크’로 매출 날갯짓
롯데온, ‘더 블랙 위크’로 매출 날갯짓
2021.11.23 17:18 by 김주현

롯데온이 블랙프라이데이에 맞춰 지난 15일부터 진행 중인 ‘더 블랙 위크’ 행사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행사 일주일간 해외 직구 상품 매출이 전년대비 11배 증가했으며, 행사 첫 날(15일)에는 해외 직구 매출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그 중에서도 명품 매출이 전년대비 25배 신장했으며, 해외 직구 가전과 건강기능식품 매출이 각각 10배와 7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 직구 인기 상품의 매진도 이어졌다. 육아 커뮤니티에서 유명한 '압타밀 프로푸트라 분유'와 일명 명품 비타민으로 불리는 '오쏘몰 이뮨 비타민 드링크'는 판매를 시작한지 반나절 만에 준비된 수량이 모두 소진됐다. 또한 '몽클레어 22FW 클로에 블랙 패딩' 역시 하루 만에 매진되며, 단일 상품으로 매출 1억원을 달성했다. 이 외에도 피지오겔 로션, 커피 머신 및 커피캡슐 등도 가장 많이 판매된 상품 상위권에 올랐다.

롯데온은 해외 직구 상품 인기에 오는 28일까지 이어지는 '더 블랙 위크' 행사에 힘을 더할 예정이다. 23일에는 해외 직구 상품 중 가장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버버리, 몽클레어 등 명품 아우터를 2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며, 24일에는 구찌, 프라다 등 인기 명품 브랜드의 가방을 특가에 판매한다.

또한 블랙프라이데이 당일인 26일에는 매진 상품을 추가로 확보해 단독 특가에 선보인다.

한편, 롯데백화점몰에서도 블랙프라이데이에 대응해 오는 28일까지 '블랙샵위크'를 진행한다. 뷰티, 레저, 명품, 가전, 가구 등 60여개 브랜드가 참여해 구매 금액대별 엘포인트 최대 6만점을 적립해주며, 22일부터 25일까지는 매일 선착순 3천명에게 패션, 뷰티, 잡화 브랜드에서 사용할 수 있는 최대 10% 카드 할인 쿠폰을 제공해준다

구건회 롯데온 해외직구셀장은 "더 블랙 위크는 블랙프라이데이에 맞춰 롯데온에서 처음으로 진행한 해외 직구 행사로, 롯데온 해외 직구 매출이 역대 최고를 기록하는 등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며, "이번 주에 본격적인 블랙프라이데이가 시작되는 만큼 인기 상품을 중심으로 할인 폭을 확대해 준비했다"고 말했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메타버스 홈트레이닝 플랫폼 출시 앞둔 ‘론픽’, 41억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
    메타버스 홈트레이닝 플랫폼 출시 앞둔 ‘론픽’, 41억 규모 시리즈A 투자유치

    "대한민국 건강의 기준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 취미여가 플랫폼의 가능성 입증…‘솜씨당컴퍼니’, 4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취미여가 플랫폼의 가능성 입증…‘솜씨당컴퍼니’, 40억 원 규모 투자 유치

    온·오프라인 취미여가 플랫폼 ‘솜씨당’을 운영하는 스타트업 ‘솜씨당컴퍼니’가 40억 원 규모의 시리즈 A 투자 유치에 성공했...

  • ‘월동작물의 성지’ 제주, 주요작물 자동탐지 데이터 해커톤 열린다
    ‘월동작물의 성지’ 제주, 주요작물 자동탐지 데이터 해커톤 열린다

    청정 제주에서 자라는 뿌리작물을 위한 데이터가 모여든다!

  • MZ세대의 원픽, 해피문데이 유기농 생리대 올리브영 입점
    MZ세대의 원픽, 해피문데이 유기농 생리대 올리브영 입점

    온라인에서 사랑받던 그 제품... 오프라인에서도 만난다

  • 비마이프렌즈…국내 최초 팬덤 비즈니스로 80억원 투자유치
    비마이프렌즈…국내 최초 팬덤 비즈니스로 80억원 투자유치

    크리에이터 이코노미의 시작!

  • 솔닥-연세대 ‘AI 헬스케어’ 기술 특허 공동출원
    솔닥-연세대 ‘AI 헬스케어’ 기술 특허 공동출원

    핵심은 비대면 의료 관련 고도화 솔루션!

  • 제주도 자생식물 활용 위한 AI 해커톤 열린다
    제주도 자생식물 활용 위한 AI 해커톤 열린다

    청정 제주의 식물 데이터로 창업까지!

  • 2021년 산림수종 데이터 온라인 해커톤 성료
    2021년 산림수종 데이터 온라인 해커톤 성료

    공공개방 임박한 산림수종 데이터의 활용 방향은 과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