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Life] 가을철 스포츠에 망가지는 허리·어깨 손상...."과도한 움직임은 금물"
[Health& Life] 가을철 스포츠에 망가지는 허리·어깨 손상...."과도한 움직임은 금물"
2021.10.15 18:03 by 임한희
사진=pixabay
사진=pixabay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최근 운동하기 좋은 계절, 가을이 찾아오면서 골프나 등산 등 운동을 갑자기 시작하다가 허리나 어깨 등에 무리로 병원 신세를 지는 환자가 늘고 있다.

굳었던 근육과 관절들을 충분히 풀어주지 않은 상태에서 많은 양의 운동을 하게 되면 몸에 무리가 갈 수 밖에 없다. 본격적인 가을을 맞아 골프나 등산 등의 운동을 시작할 때 의료계 전문의의 도움말로 유념해야 할 건강 정보에 대해서 알아보자.

◈ 비거리 늘리기 위한 무리한 골프 스윙, 회전근개 파열 원인 될 수 있어

주말 골퍼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가을이다. 하지만 여름과 달리 기온이 낮아지는 가을에는 몸의 근육과 관절이 유연해 지기에는 시간이 걸린다. 충분한 스트레칭과 준비 운동 없이 설레는 마음에 성급히 필드로 나섰다가 부상을 당할 수 있으니 주의가 필요하다.

골프로 인한 부상 부위는 주로 무릎이나 허리, 어깨, 팔꿈치, 늑골 등 다양하다. 부상의 원인은 대부분 잘못된 자세나 무리한 스윙으로 인한 근육이나 인대 손상이 많다. 비거리를 늘리기 위해 무리한 풀 스윙보다는 3/4 스윙 등으로 부상을 방지하는 지혜가 필요하다.

최봉춘 마취통증전문의는 “골프시즌이 되면 무릎이나 허리, 어깨 등의 관절 손상을 입은 환자들이 늘어난다”며 “관절과 근육을 이완시키는 충분한 몸 풀기를 한 다음, 라운딩에 나서야만 부상을 줄일 수 있다”고 말했다.

골프 라운딩에서 심한 경우에는 디스크가 삐져 나오는 ‘디스크 탈출증’으로 발전할 수 있다. 스윙 시 허리 통증이 느껴지면 더 이상의 무리한 동작은 피하고, 안정을 취한 후 냉찜질을 해 주어야 하며, 치료 후에는 온찜질을 해주는 것이 좋다. 찜질 등을 한 후에도 통증이 줄지 않고 2주 이상 지속된다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검진을 받아야 한다.

스윙 시 과도한 힘을 사용해 어깨의 힘줄이 끊어지는 회전근개 파열도 주의해야 한다. 회전근개는 나이가 들면서 약해져 작은 충격에도 쉽게 파열되므로 시니어 골퍼들의 경우 특히 주의해야 한다. 흔히 운동 후 어깨가 아프면 ‘오십견’으로 여길 수 있으나 팔을 전혀 들어올릴 수 없는 오십견과는 다르게 ‘회전근개 파열’은 팔을 어깨위로 들어 뻗을 수 있는 특징이 있다.

팔꿈치 안쪽과 바깥쪽에 툭 튀어나온 뼈인 ‘상과’ 안쪽에 염증이 생기는 일명 ‘골프엘보’도 골프로 인한 대표적인 관절질환이다. 골프엘보는 근육과 힘줄에 강한 충격이 가해질 경우 염증이 생기는 것으로, 스윙을 할 때 팔목을 지나치게 꺾거나 팔꿈치에 과도하게 힘을 넣는 동작을 반복하게 되면 팔꿈치가 아프고 시큰거리게 된다. 또 스윙 시 체중 이동이 늦거나 어깨가 무너질 경우 다운스윙으로 뒤땅을 칠 경우 발생하기 쉽다.

이밖에 무리한 스윙 연습으로 인해 늑골에 피로골절이 올 수 있으므로, 갈비뼈 부근에 통증이 느껴질 경우 스윙 연습을 중단해야 한다.

최 원장은 “무리한 골프로 인한 염증이나 허리 손상 등의 부상은 대부분 간단히 치료할 수 있으나, 자칫 가벼운 통증으로 오인해 방치할 경우 퇴행성관절염이나 허리디스크 등으로 진행될 수 있다”며 “3일 이상 통증이 느껴질 경우는 병원을 찾아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한다”고 말한다.

◈ 과다사용증후군, 테니스 엘보… 방치하면 팔에 심각한 통증 찾아와

과다사용증후군(Overuse syndrome)은 ‘테니스 엘보’라고도 부르는데 테니스 선수에서 잘 발생한다고 해서 붙여진 병명이다. 대표적인 과다사용증후군으로, 테니스나 골프 등 팔을 쓰는 운동을 과도하게 하거나 직업상 팔을 많이 쓰는 경우 발생한다. 연령층으로 보면 주로 30∼50대에 남성에게 많이 발생한다.

공통적으로 환자들이 호소하는 증상으로는 아래팔을 안쪽으로 회전시킨 위치에서 물건을 들어올리기가 어렵다거나, 주먹을 쥐거나 손목관절을 후방으로 젖히게 되면 통증이 심한 것 이 특징이라고 할 수 있다.

팔꿈치 주위에 간혹 통증이 있는 경우, 팔꿈치 외측이나 내측의 튀어나온 뼈 주위를 손가락 끝으로 힘껏 눌러서 아프다면 테니스 엘보를 의심해봐야 한다.

일반적으로 무리를 한 경우라면 휴식을 통해 어느 정도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지만, 심한 경우 가벼운 동작에도 통증이 생겨 문고리를 돌리거나 물건을 잡는 등의 간단한 일상생활이 불편해 질 수 있다. 따라서 이런 증상이 계속된다면 전문의의 진단을 통해 적절히 치료하여 증상이 악화되지 않도록 관리해주는 것이 바람직하다.

테니스엘보의 치료는 파열된 힘줄의 회복을 도와 통증과 염증을 가라앉히는 것이 목표다. 가장 먼저 지켜야 할 것은 통증이 없어질 때까지 팔에 무리가 가지 않도록 움직임을 최소화하는 것이다. 당분간 무리한 집안일을 피하고 의식적으로 팔 사용을 자제하면서 약 4∼6주간 팔을 쉬게 해주는 것이 좋다.

오랜 습관으로 지키기가 쉽지 않다면, 손목이나 팔꿈치에 가벼운 보조기를 함으로써 통증 유발 부위를 보호해준다. 찜질을 할 경우 초기에는 냉찜질이 좋지만 수주일 이상 만성화된 환자라면 온찜질과 자가 마사지가 좋다. 소염제 등 약물치료와 초음파, 전기자극 등 물리치료를 병행하면 도움이 된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예술과 사람 잇는 구름다리…아츠클라우드의 ‘예술활용법’
    예술과 사람 잇는 구름다리…아츠클라우드의 ‘예술활용법’

    뉴 아트 매니지먼트 기업 ‘아츠클라우드’는 일상 속에서 향유하는 예술을 꿈꾸는 스타트업이다. 이를 위한 첫 걸음이 바로 예술 작가들과의 동행이다. 좋은 작가를 발굴하고 그들을 보다...

  •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한-프랑스 동시 생중계…비상하는 K-뷰티&패션

  •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온라인 셀러들과 대형 브랜드들의 호평, 결국은 투자로.

  •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올해는 우리가 영웅! 11개 팀의 혁신을 직접 만나보자.

  •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ZOOM으로 18·19일 개최…신청은 6일까지

  •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작년보다 더욱 발전한 콘텐츠 스타트업들의 면모를 살펴보자!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최대 1억원 사업화 자금 지원!

  •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이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투자자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모빌리티 인프라를 바탕으로 한 생활 밀착형 기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