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 ‘델몬트주스 선물세트’ 선봬
롯데칠성, ‘델몬트주스 선물세트’ 선봬
2021.09.10 16:05 by 김주현

 

롯데칠성음료가 다가오는 추석을 맞이해 감사의 마음과 정을 담아낸 ‘델몬트주스 선물세트’를 준비했다.

이번 선물세트는 ‘건강과 정성을 담은 실속 있는 선물’ 이라는 콘셉트로 소비자에게 꾸준히 사랑 받아온 제품 위주의 7종으로 준비해 선택의 폭을 넓히고 만족도를 높였다.

델몬트 1.5L 페트병 선물세트는 ‘애정(愛情)’과 ‘감사(感謝)’ 라는 한자 속에 탐스러운 과일 이미지를 넣어 한국 전통의 멋을 담은 패키지로 꾸몄다. ‘포도∙매실∙제주감귤 4본입 세트’의 애정 선물세트, ‘오렌지∙포도∙망고 3본입 세트’의 감사 선물세트 2종으로 구성됐다. ‘감귤∙매실∙잔치집식혜’ 3본입으로 구성된 세트도 함께 선보인다.

델몬트 소병 선물세트는 180mL 소병 12개를 담았다. ‘오렌지∙포도 세트’, ‘망고∙매실∙알로에∙토마토 세트’, ‘알로에∙감귤∙포도∙매실 세트’, ‘토마토∙매실∙사과 세트’ 등 총 4종으로 구성됐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올해 추석은 코로나19로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난 만큼 간식과 함께 간편하게 즐길 수 있는 ‘델몬트주스 선물세트’로 감사의 마음과 정을 담아 전하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델몬트주스는 한국능률협회컨설팅(KMAC)이 조사한 ‘2021 한국산업의 브랜드파워(Korea-Brand Power Index, K-BPI)’ 주스부문에서 23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주스의 대명사 델몬트는 브랜드 인지도 측면에서 ‘주스의 정통성’과 ‘가족의 사랑과 행복’이 연상되는 주스 브랜드로 평가받고 있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편견 속 가려진 가능성 보라!”…동구밭, ‘국제 장애인의 날’ 맞아 특별한 캠페인 실시
    “편견 속 가려진 가능성 보라!”…동구밭, ‘국제 장애인의 날’ 맞아 특별한 캠페인 실시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동행을 담은 제품을 소개합니다.

  • 우리 전래문화 통해 교육과 흥미를…㈜스튜디오아이레, ‘도깨비캡처’ 내년 선 뵌다
    우리 전래문화 통해 교육과 흥미를…㈜스튜디오아이레, ‘도깨비캡처’ 내년 선 뵌다

    일본산 요괴 비켜라, 우리 전통의 도깨비가 나가신다.

  • “웹소설이 속삭여요”…플링, 귀로 듣는 웹소설 서비스 ‘플레이노벨’ 론칭
    “웹소설이 속삭여요”…플링, 귀로 듣는 웹소설 서비스 ‘플레이노벨’ 론칭

    숏폼 오디오드라마에 열광하는 MZ세대를 위해!

  • “효율성은 올리고, 리스크는 줄이고”…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 50억 투자 유치
    “효율성은 올리고, 리스크는 줄이고”…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 50억 투자 유치

    국내 유일, 규제 및 정책 리스크 관리 플랫폼!

  • “나를 알면 성공의 길을 안다”…위드러너, 메타인지 학습 서비스 론칭
    “나를 알면 성공의 길을 안다”…위드러너, 메타인지 학습 서비스 론칭

    요즘 대세 '메타인지'...아이들 공부에도?

  • 세계 최초 메타버스 비엔날레 열린다…아츠클라우드, 제주비엔날레와의 협업으로 메타버스 전시장 오픈
    세계 최초 메타버스 비엔날레 열린다…아츠클라우드, 제주비엔날레와의 협업으로 메타버스 전시장 오픈

    2년마다 열리는 대규모 국제 전시회 비엔날레(Biennale). 늘 한 번쯤 가보고 싶은 행사지만 시간과 공간의 제약으로 여의치 않았던 경우가 많다. 아트 메타버스 스타트업 ‘아츠...

  • 아이돌에서 미술작가로…Ohnim(송민호) 작가의 첫 개인전, 내달 16일부터!
    아이돌에서 미술작가로…Ohnim(송민호) 작가의 첫 개인전, 내달 16일부터!

    아트 씬에서도 '위너'가 될 수 있을까!

  • 콘텐츠 스타트업 ‘투니모션’, 콘텐츠 IP 산업전 쇼케이스 통해 자사 애니 최초공개 한다
    콘텐츠 스타트업 ‘투니모션’, 콘텐츠 IP 산업전 쇼케이스 통해 자사 애니 최초공개 한다

    4분기 공개할 애니메이션은 ‘말단병사에서 군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