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알볼로 ESG경영, 재생 수지 50% 이상 활용한 ‘친환경 비닐’ 도입
피자알볼로 ESG경영, 재생 수지 50% 이상 활용한 ‘친환경 비닐’ 도입
2021.08.24 16:36 by 임한희
(사진=피자알볼로)
(사진=피자알볼로)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피자 브랜드 피자알볼로가 피자업계 최초로 친환경 인증을 획득한 비닐을 사용한다.
 
피자알볼로는 제조 과정에서 재생 수지를 50% 이상 사용한 친환경 비닐을 사용한다고 24일 밝혔다. 피자알볼로는 환경부 인증 마크를 획득한 비닐 제품 총 5종을 배달 봉투 및 쇼핑백에 순차적으로 사용할 예정이다.
 
피자알볼로의 친환경 비닐은 기존 친환경 생분해 비닐의 한계점을 개선했다는 점이 특징이다. 일반 생분해 비닐의 경우 열에 취약해 오븐에서 갓 나온 뜨거운 피자 배달이 어렵기 때문에 내열성과 친환경성을 모두 갖추도록 제조사와 협력해 비닐 제품을 개발했다.
 
피자알볼로는 해당 제품을 기존 비닐 제품과 동일한 공급가에 구매할 수 있도록 제공해 가맹점의 부담을 없애고, 이를 계기로 가맹본사뿐 아니라 직영점과 가맹점 모두 환경을 보호하는 사회적 책임을 실천한다는 계획이다.
 
피자알볼로 관계자는 “배달 위주의 운영으로 본의 아니게 쓰레기가 발생하는 점을 감안해 피자업계 최초로 친환경 비닐을 사용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환경 보호는 물론 사회에 이바지하는 활동을 적극적으로 진행하는 기업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피자알볼로는 공식 홈페이지 및 앱 주문 시 고객이 일회용품 제공 여부를 직접 선택하도록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친환경 행보를 걷고 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한-프랑스 동시 생중계…비상하는 K-뷰티&패션

  •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온라인 셀러들과 대형 브랜드들의 호평, 결국은 투자로.

  •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5년 째 장수 중인 와이앤아처의 대표 프로그램인 아처스히어로. 특히 이번 시즌은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완성도의 팀들이 대거 등장했다는 평가다. 컨설팅·멘토링·네트워킹 등 지난 6개...

  •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ZOOM으로 18·19일 개최…신청은 6일까지

  •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작년보다 더욱 발전한 콘텐츠 스타트업들의 면모를 살펴보자!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최대 1억원 사업화 자금 지원!

  •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이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투자자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모빌리티 인프라를 바탕으로 한 생활 밀착형 기술 ...

  •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제주지역 창업가-지역민 밋업 ‘로컬 페스타’ 개최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제주지역 창업가-지역민 밋업 ‘로컬 페스타’ 개최

    창업가와 지역민의 콜라보…제주만의 혁신 아이디어 모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