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온스, 서울대병원에 뇌질환 치료기기 ‘엑사블레이트 뉴로’ 설치
휴온스, 서울대병원에 뇌질환 치료기기 ‘엑사블레이트 뉴로’ 설치
2021.08.12 18:39 by 임한희
(사진=휴온스)
(사진=휴온스)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서울대학교병원에 고집적 초음파 시스템 ‘엑사블레이트 뉴로(ExAblate Neuro)’가 설치됐다.

엑사블레이트 뉴로 국내 독점 공급사인 ㈜휴온스(대표 엄기안)는 최근 서울대학교병원에 엑사블레이트 뉴로 관련 모든 시스템 설치를 마쳤으며, 본격 운용에 들어간다고 12일 밝혔다.

엑사블레이트 뉴로는 이스라엘 생명공학 기업 ‘인사이텍(Insightec)’이 개발한 최첨단 혁신 의료기기다. 진단용이나 피부 미용에만 쓰이던 초음파를 뇌신경계질환 치료에 접목, 두개골을 직접 열지 않고 초음파를 이용해 뇌 병변을 치료할 수 있게 설계됐다.

서울대병원은 엑사블레이트 뉴로를 이용하면 보통의 뇌수술과 달리 전신마취를 할 필요가 없고, 출혈과 감염의 위험에서 자유로워 고령 환자 또는 항혈소판제제 및 항응고제를 복용하는 환자들도 뇌수술을 안전하게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본태성 진전(손떨림) 치료 효과가 뛰어나 새로운 치료 대안으로 제시하겠다는 계획이다.

본태성 진전은 60세 이상 인구 중 약 5%에서 나타날 정도로 흔한 질환이다. 약물 등 1차 치료 후에도 1/3 정도의 환자가 일상생활에서 불편을 느낄 정도의 손떨림 증상을 호소한다. 이런 경우에는 수술로 두개골을 직접 열어 뇌 안에 전기 자극을 주는 ‘뇌심부 자극술(Deep Brain Stimulation)’이 주요 치료 방법이었지만, 수술로 인한 감염 위험과 배터리 교체 등의 불편함이 있었다.

‘비침습적 무혈 수술’ 방식인 엑사블레이트 뉴로는 고집적 초음파(MRgFUS, Magnetic Resonance-guided Focused Ultrasound)를 이용해 손떨림 증상을 유발하는 뇌조직에 국소적으로 열을 가해 변성시킴으로써 증상을 치료한다. 수술을 하면서 자기공명영상(MRI)을 통해 실시간으로 수술 부위를 모니터링해 보다 정밀한 수술이 가능하다. 수술 시간이 짧고 일상생활로 빠른 복귀도 가능해 환자가 느끼는 심리적 부담감도 줄어든다.

이외 서울대병원은 엑사블레이트 뉴로를 난치성 뇌질환인 치매, 파킨슨병, 악성 뇌종양 등의 치료를 위한 연구에도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그 동안 뇌신경계 질환의 약물 치료가 제한적인 효과만 나타낸 이유가 뇌-혈관장벽(Blood-brain barrier)에 막혀 충분한 농도의 약물이 뇌 안으로 전달되지 못했기 때문인 만큼, 뇌-혈관장벽의 일시적 개방 효과가 있는 엑사블레이트 뉴로를 이용해 뇌 안으로 약물 전달을 촉진, 난치성 질환을 치료하겠다는 계획이다.

서울대병원 신경외과 과장 김승기 교수는 “신경외과는 전통적으로 환자의 목숨이 걸린 뇌종양, 뇌졸증 등의 질환을 수술해 왔다. 그 중에서 기능신경외과는 뇌의 기능을 조절해 인간다운 삶을 살 수 있게 도와주는 신경외과 영역으로, 최근 들어 ‘생사’뿐 아니라 ‘고락’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기능신경외과에 대한 관심도 증가하고 있다”며 “서울대병원에 엑사블레이트 뉴로가 도입됨으로써 이를 이용한 뇌의 기능적 이상에 대한 치료가 삶의 질 향상을 목표로 하는 새로운 미래 의료의 초석을 마련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고 소회를 밝혔다.

휴온스 엄기안 대표는 “서울대병원 설치로 엑사블레이트 뉴로의 고집적 초음파를 이용한 뇌질환 치료가 우리나라에서도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전세계 유수의 의료기관에서 신뢰를 받고 있는 엑사블레이트 뉴로가 한국에서도 새로운 뇌질환 치료법으로 정착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엑사블레이트 뉴로는 미국 FDA를 비롯해 유럽, 아시아 등 전세계 23개국에서 허가를 받았으며, 전세계 82개 주요 병원 및 의료기관에서 수전증, 파킨슨병, 강박장애, 본태성 진전, 신경병증성 통증, 간질, 뇌종양, 알츠하이머병, 우울증 등 다양한 뇌질환 치료에 대한 연구가 진행 중이다. 국내에서는 2019년 휴온스가 독점판매권을 확보했으며, 연세대 세브란스병원, 서울대병원에서 운용되고 있다. 9월부터는 삼성서울병원에서도 운용될 예정이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요즘 대세 홈트…“함께 하면 더 즐겁습니다”
    요즘 대세 홈트…“함께 하면 더 즐겁습니다”

    어느덧 48조원 규모로 성장한 국내 피트니스 시장. 현 시점에서 이를 이끄는 분야는 단연 홈트레이닝이다. 대기업‧스타트업‧크리에이터 할 것 없이 다양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쏟아내고,...

  • 건강수명 늘리는 ‘돈기부여’…한번 경험해보실래요?
    건강수명 늘리는 ‘돈기부여’…한번 경험해보실래요?

    운동하는 습관이 건강해지는 습관입니다.

  •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유럽 3대 테크 이벤트 발판삼아 투자 노리는 AI스타트업.

  • 지루한 뜀박질도 데이터를 만나면 인기스포츠가 된다
    지루한 뜀박질도 데이터를 만나면 인기스포츠가 된다

    함께 달리면서 전문가 코칭까지 받을 수 있는 러닝앱이 왔다!

  • “창업교육, 문제 많지만 그래도 필요한 이유는…”
    “창업교육, 문제 많지만 그래도 필요한 이유는…”

    6년째 창업교육에 매진하고 있는 '멘토'의 이야기에 귀기울여보자.

  • 구멍 숭숭 창업교육…이게 정말 최선인가요?
    구멍 숭숭 창업교육…이게 정말 최선인가요?

    "자금 지원이 물이라면, 창업교육은 비료"

  • 삐걱대는 창업교육…교육도 혁신은 필요하니까
    삐걱대는 창업교육…교육도 혁신은 필요하니까

    창업교육과 관련된 볼멘소리가 끊이지 않는다?

  • 잊힌 웹툰 되살리는 스타트업, OTT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잊힌 웹툰 되살리는 스타트업, OTT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웹툰과 애니메이션, OTT로 상생하는 그날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