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뱅크, 공모가 3만9000원 확정...경쟁률 1733 대 1
카카오뱅크, 공모가 3만9000원 확정...경쟁률 1733 대 1
2021.07.22 17:33 by 유선이

 

카카오뱅크는 지난 21일까지 진행한 국내외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 결과 공모가를 3만 9천원으로 확정했다고 22일 공시했다. 이는 공모가 희망 범위(3만 3천원~ 3만 9천원)의 최상단이다.

카카오뱅크는 상장을 앞두고 총 6,545만주 신주를 발행하고, 이 중 55%인 3,599만 7,500주를 기관투자자에게 배정했다. 국내외를 통틀어 총 신청건수는 1,667곳, 수량은 623억 7,743만 6,000주에 달했으며, 이에 따른 단순 경쟁률은 1,733:1로 나타났다.

수요예측에는 국내는 1,287곳, 해외 380곳 등 총 1,667곳이 참여했다. 특히, 해외 투자자들은 기업공개(IPO) 전부터 투자 의사를 피력해 왔으며, 기업 설명회 과정에서도 적극적인 투자 의지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전체 주문 규모는 2,585조원으로 기존 역대 최고액인 SKIET의 2,417조원 기록을 경신했다. 모든 참여 기관이 공모가 희망범위 상단인 3만 9천원 이상의 가격을 제시했다. 경쟁률은 1,733: 1로 유가증권시장(KOSPI) 역대 두 번째 높은 수치다.

최단 15일에서 최장 6개월의 의무 보유 확약에 참여한 기관의 신청 수량은 총 신청 수량 대비 45%로 집계됐다. 수요예측에 참여한 기관투자자들은 카카오뱅크의 성장성을 높게 평가하여, 우량 투자자 중심으로 적극적인 의무 보유 확약을 제시했다.

카카오뱅크는 모바일 완결성을 기반으로 새로운 경험과 차별화한 상품, 서비스를 선보이며 1분기 기준, 1,615만 명이 사용하는 모바일 은행이자 금융 모바일 앱 부문에서 MAU 1,335만명 (닐슨 미디어 디지털 데이터 기준)으로 1위에 올라 있다. 앞으로 혁신적인 기술, 강력한 플랫폼 파워, 카카오 에코시스템을 적극 활용해 금융 전반을 혁신할 계획을 갖고 있다.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이사는 "카카오뱅크의 성장성과 차별화 전략에 공감해 주신 기관투자자 분들에게 깊은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더 많은 예비 주주 분들을 만날 수 있는 일반 공모청약에도 관심과 성원이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어제 몸담았던 대기업, 내일은 사업 파트너죠.”
    “어제 몸담았던 대기업, 내일은 사업 파트너죠.”

    SK하이닉스에만 20년. 어느새 반도체 분야의 기술명장으로 우뚝 선 엔지니어가 안정감을 버리고 모험의 길을 택했다. 반도체 자동화 장비를 연구 및 제조하는 ㈜엠와이씨의 지문영 대표...

  • ‘비대면 스포츠 스타트업을 육성하라’…8개월 대장정 돌입한 와이앤아처
    ‘비대면 스포츠 스타트업을 육성하라’…8개월 대장정 돌입한 와이앤아처

    2021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사업 본격 시작!

  • 공연 전문 IT스타트업 코스타, 공연 관리 솔루션 ‘공기’ 출시
    공연 전문 IT스타트업 코스타, 공연 관리 솔루션 ‘공기’ 출시

    예술은 예술가에게, 예술 행정은 '공기'에게

  • AI‧빅데이터‧원격의료…세상이 바뀌면 병원치료도 바뀐다
    AI‧빅데이터‧원격의료…세상이 바뀌면 병원치료도 바뀐다

    25년 의료경영 전문가의 원격의료 도전기!

  • 외과 수술을 위한 ‘타노스의 건틀렛’이 온다
    외과 수술을 위한 ‘타노스의 건틀렛’이 온다

    'Made in Korea' 의료용 전동 핸드피스가 온다!

  • 육아 전문 스타트업 그로잉맘, 국내 최초 온라인 ‘가족 기질 분석’ 론칭
    육아 전문 스타트업 그로잉맘, 국내 최초 온라인 ‘가족 기질 분석’ 론칭

    육아에 고민이 많은 부모들이라면 여길 주목하라.

  • “성(性) 고민? 당당하게!”…세이브앤코, 메타버스 성 페스티벌 ‘당당페’ 개최
    “성(性) 고민? 당당하게!”…세이브앤코, 메타버스 성 페스티벌 ‘당당페’ 개최

    부끄러운 것도 창피한 것도 아니다. 이젠 쉬쉬하지 말고 터놓고 이야기해보자!

  • 체형‧크기‧특성 제각각 반려견‧반려묘, 그런데 왜 영양제는 똑같아?
    체형‧크기‧특성 제각각 반려견‧반려묘, 그런데 왜 영양제는 똑같아?

    ‘반려동물 건강 수명 1년 늘리기’에 도전하는 스타트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