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호텔 L7 홍대, 썸머 스플레쉬(Summer Splash) 패키지 선봬
롯데호텔 L7 홍대, 썸머 스플레쉬(Summer Splash) 패키지 선봬
2021.05.20 18:09 by 임한희
(사진=롯데호텔 제공)
(사진=롯데호텔 제공)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낮 최고 기온이 30도까지 오르며 본격적인 여름이 다가오고 있음을 실감나게 한다. 여름 시즌에 빼놓을 수 없는 것이 바로 물놀이인데, 코로나 19로 인해 더욱 프라이빗하고 안전한 수영장에 대한 관심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롯데호텔 L7 홍대의 루프탑 수영장은 빌딩 숲 사이로 네온사인이 가득 퍼지는 홍대와 한강의 수려한 전경이 어우러진 SNS 인증샷의 명소이다. 호텔의 꼭대기인 22층에 위치해 기존 호텔에서 찾아볼 수 없는 독특하고 자유로운 분위기의 여름철 대표 핫 스폿(Hot Spot)으로 손꼽힌다. 호텔 투숙객 중에서도 성인만 사용 가능하여 여유롭다.

특히, 올해는 더욱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운영방식을 개편했다. 3부제를 도입하여 이용시간을 나누고 1부당 최대 인원을 40여명으로 관리한다. 이와 더불어 선베드 간격을 넓히고 주기적인 방역을 실시하는 등 철저한 위생 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또한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프라이빗 카바나를 마련하고 선선한 날씨에도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온수풀을 운영한다고 호텔측 관계자는 설명했다.

L7 홍대에서는 루프탑 수영장 오픈을 기념하여 ‘썸머 스플레쉬 패키지’를 준비했다.  6월 30일까지 투숙 가능하며 객실 1박, 조식 2인과 더불어 루프탑 수영장 2인 이용권이 포함된다. 60실 한정으로 L7 시그니처 비치백을 증정한다.

SNS 이벤트도 진행한다. 패키지 이용 시 루프탑 수영장에서 지정된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인증 사진을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미국 친환경 아웃도어 브랜드 ‘미르(MiiR)’의 텀블러를 증정한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나의 예술은 시대에 대한 헌사”…어느 아티스트의 디지털 활용법
    “나의 예술은 시대에 대한 헌사”…어느 아티스트의 디지털 활용법

    전통의 가치를 지키며 미래로 나아가는 아티스트, 그의 선택은 디지털 캐릭터!

  • 사물에 숨겨진 1인치의 예술성을 탐구하는 아티스트
    사물에 숨겨진 1인치의 예술성을 탐구하는 아티스트

    이성과 감성의 균형으로 독특한 창작물을 선보여온 올가 골루베바 작가. 지난 15년 간 학구적이면서 감성적인 프리즘으로 세상을 투사해 왔던 작가는 이제 ‘애니메이션’과 ‘가상’이라는...

  • 포레, 음식물쓰레기 배출원 관리시스템 eFMS 개발로 업계 혁신 이끈다
    포레, 음식물쓰레기 배출원 관리시스템 eFMS 개발로 업계 혁신 이끈다

    음식물쓰레기 처리 및 관리 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

  • 창의적 유산을 계승하는 아티스트…“NFT는 흥미로운 모험”
    창의적 유산을 계승하는 아티스트…“NFT는 흥미로운 모험”

    "예술은 새로운 세대에게 영감과 영향을 줄 수 있어야 한다!"

  • 반려동물 포털앱 ‘핫도그’, 애플라인드와 콜라보 통해 스포츠 의류브랜드 론칭
    반려동물 포털앱 ‘핫도그’, 애플라인드와 콜라보 통해 스포츠 의류브랜드 론칭

    반려동물을 위한 서비스, 의류까지 확대됐다!

  • 나의 예술은 ‘힐링’…빡빡한 일상 속 찰나의 감동 위해
    나의 예술은 ‘힐링’…빡빡한 일상 속 찰나의 감동 위해

    보석 세공 디자이너 겸 미디어 아티스트의 '휴식 같은 예술'

  • 투니모션, 네이버 웹툰 원작 애니메이션 ‘달달한 그녀’ 론칭 확정
    투니모션, 네이버 웹툰 원작 애니메이션 ‘달달한 그녀’ 론칭 확정

    투니모션이 두 번째 애니메이션 ‘달달한 그녀’를 애니메이션 전문 OTT 채널인 ‘라프텔’을 통해 오는 7월 25일에 우선 공개한다. 투니...

  • 공학‧디자인‧UX의 시너지를 탐구하는 아티스트 팀
    공학‧디자인‧UX의 시너지를 탐구하는 아티스트 팀

    점(dot)이 모여 선과 면을 이루듯...새로운 차원의 예술을 만드는 집단예술성의 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