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Dr.] 60세 이상 고령 여성, 체중 감소폭 클수록 알츠하이머 위험↑
[Health& Dr.] 60세 이상 고령 여성, 체중 감소폭 클수록 알츠하이머 위험↑
2021.03.25 16:39 by 임한희
(사진=서울아산병원)
(사진=서울아산병원)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고령사회가 되면서 가장 두려운 질병으로 꼽히는 치매. 이러한 치매를 일으키는 가장 흔한 원인은 알츠하이머병이다. 최근 60세 이상 고령 여성의 경우, 체중 감소폭이 클수록 알츠하이머병에 걸릴 위험이 높아진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김영식 교수와 국제진료센터 강서영 교수팀은 알츠하이머병이 없는 60세~79세를 대상으로 체질량지수와 알츠하이머병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 여성의 경우 체질량지수(BMI)의 감소폭이 클수록 알츠하이머병이 발생할 위험이 높아진다고 밝혔다.

그동안 비만일수록 알츠하이머병 위험이 높아진다는 등 체질량지수와 알츠하이머병의 연관성에 대한 여러 연구가 진행돼 왔지만 국내 인구집단을 대상으로 체질량지수의 변화 폭에 따른 알츠하이머병 위험에 대한 연구는 부족한 실정이었다.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김영식 교수와 국제진료센터 강서영 교수팀은 2002년~2003년 국민건강보험공단 건강검진 참여자 중 알츠하이머병이 없는 60세~79세 성인 총 45,076명을 대상으로 코호트 연구를 진행했다.

연구팀은 45,076명의 체질량지수를 2년(2004년~2005년) 및 4년(2006년~2007년) 단위로 비교해 체질량지수 변화의 정도가 알츠하이머병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 지에 대해 분석했다.

그 결과, 여성의 경우 2년 동안 체질량지수가 ▲5~10% 감소한 경우 알츠하이머 발병 위험이 1.14배 ▲10.1~15% 감소한 경우 1.44배 ▲15% 이상 감소한 경우 1.51배 높아졌다. 4년 동안 체질량지수가 ▲5~10% 감소한 경우 1.31배 ▲10.1~15% 감소한 경우 1.6배 ▲15% 이상 감소한 경우 1.68배 높아졌다.

남성의 경우 2년간의 변화는 유의미한 영향이 없었고, 4년 동안 체질량지수가 10.1~15% 감소한 남성에게서 알츠하이머 발병 위험이 1.33배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알츠하이머병은 뇌 세포가 점점 파괴되면서 뇌 조직이 줄어들고 뇌 기능까지 악화되어가는 퇴행성 신경 질환이다. 기억력, 공간지각력, 판단력 등 인지기능 저하와 망상, 불안, 공격성 등 정신행동 증상을 보이며 점차 일상생활 수행능력이 상실돼 남의 힘을 빌지 않고는 간단한 일상사조차 해낼 수 없게 된다.

강서영 서울아산병원 국제진료센터 교수는 “체질량지수가 감소하면 영양소 결핍과 호르몬 변화가 발생하며, 이는 인지기능 감퇴로 이어져 알츠하이머병 위험이 높아진다. 필수지방산 결핍은 신경세포막의 생리학적 변화를 일으키고, 비타민 결핍은 조직 손상에 대한 보호 작용을 더디게 한다”고 설명했다.

김영식 서울아산병원 가정의학과 교수는 “이번 연구는 고령에서 체중 감소는 알츠하이머병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점을 시사하고 있으며, 이러한 연관성은 여성에게서 더 뚜렷하게 나타났다. 이는 고령에서 단백질 등 영양섭취가 부족한 여성이 남성보다 1.4~1.7배 많고, 권장 운동량에 미달하는 여성도 남성보다 1.3배나 많다고 밝혀진 노인실태조사(2017년)와 무관하지 않다. 고령에서 영양섭취 부족으로 인한 체중 감소와 운동 부족으로 인한 근감소증을 예방하는 것이 뇌 건강 및 치매 예방에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세계적인 학술지 네이처(Nature)의 자매지인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최근 게재됐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마트팩토리의 길도 한 걸음부터…겁내지 말고 도전하세요.
    스마트팩토리의 길도 한 걸음부터…겁내지 말고 도전하세요.

    스마트팩토리는 도깨비방망이가 아닙니다.

  •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시장의 에어비앤비”

  •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2030 탈모인들이 비대면 진료를 선호하는 이유는?

  • 태풍이 지나가고, 그렇게 CFO가 된다
    태풍이 지나가고, 그렇게 CFO가 된다

    서울벤처스 CFO의 험난한 성장기(?)

  • ‘C can do anything’…스타트업 C레벨의 하루
    ‘C can do anything’…스타트업 C레벨의 하루

    맨파워가 최대 강점인 스타트업, 그런 인재들을 진두지휘하는 자리가 바로 스타트업의 C레벨이다. 풍부한 경험과 전문성을 팀에 녹이며, 회사의 가능성과 경쟁력을 증명하는 회사의 간판으...

  • 기업 진화의 역사, 당신이 몰랐던 ‘C레벨의 세계’
    기업 진화의 역사, 당신이 몰랐던 ‘C레벨의 세계’

    기업은 생물(生物)이다. 회장-사장-전무-상무는 C레벨로 대체되고 있다.

  • 소셜 대화 플랫폼 ‘커넥팅’ 운영사 ‘와이피랩스’, 100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소셜 대화 플랫폼 ‘커넥팅’ 운영사 ‘와이피랩스’, 100억원 규모 시리즈B 투자 유치

    전년 대비 20배 이상의 성장세!

  • 탈잉, 쿠팡이츠·부릉 출신이 전하는 ‘배달 창업의 매출상승 솔루션’ 클래스 오픈
    탈잉, 쿠팡이츠·부릉 출신이 전하는 ‘배달 창업의 매출상승 솔루션’ 클래스 오픈

    코로나19 시대의 배달 창업 노하우는 무엇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