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병원 심장내과 정욱진 교수, 국내 첫 폐동맥고혈압 유전자 특성 연구 결과발표
길병원 심장내과 정욱진 교수, 국내 첫 폐동맥고혈압 유전자 특성 연구 결과발표
2020.12.01 22:54 by 임한희
사진=가천대길병원 심장내과 정욱진교수
사진=가천대길병원 심장내과 정욱진교수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가천대 길병원(병원장 김양우) 심부전폐고혈압센터 정욱진 교수(심장내과)는 ‘한국인의 특발성폐동맥고혈압 유전자 특성’을 주제로 한 국내 첫 연구 결과를 최근 발표했다.
 
정 교수는 특발성 및 유전성 폐동맥고혈압에서 가장 중요한 유전자인 BMPR-2의 유전자변이와 임상적 양상을 10년 전부터 전국 11개 병원 73명의 환자 및 6가구(33명)를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해 왔다.
 
 ‘PILGRIM(The Effect of BMPR2 Gene Mutations on Hemodynamic Response by Iloprost Inhalation in Pulmonary Arterial Hypertension)’이라는 프로젝트로 진행했던 이 연구는 폐동맥고혈압에서 BMPR-2 유전자 돌연변이에 대한 국내 최초의 연구로, 환자맞춤형 정밀의료를 위한 첫걸음이라는 점에서 의미를 지닌다.
 
 정 교수는 연구를 통해 국내 특발성 폐동맥고혈압 환자의 22%가 BMPR-2 유전자에 돌연변이가 있으며, 이 유전자에 돌연변이가 있는 경우 치료받는 연령과 발현되는 임상 증상이 더 빠르고 심해지는 경향이 있다는 점을 분석해냈다.

해당 유전자에 이상이 있는 경우 치료를 시작하게 되는 연령이 40대에서 20대로 빨라지고, 평균 폐동맥압도 높다는 것이다. 아울러 가족에서는 유전자가 발현되는 확률이 높아 주기적인 심초음파 검사가 요구된다고 밝혔다. 이번 연구는 SCI 국제 학술지 플로스원(PlOS One) 2020년 9월호에 게재됐다.
 
 정 교수는 PILGRIM 연구와 동시에 2018년부터 질병관리청 용역사업으로 전국 18개 병원과 함께 다중오믹스를 이용한 심층표현형연구를 위한 코호트 연구 플랫폼(PAH platform for deep phenotyping in Korean subjects cohort; PHOENIKS) 등록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PHOENIKS 연구 사업은 PILGRIM 연구를 특발성·유전성에서 전체 폐동맥고혈압으로 확장하여 임상데이터는 물론 생체자료까지 등록하고 분석하는 장기 추적 플랫폼 사업으로, 다중오믹스와 심층표현형을 이용하여 환자 맞춤형 치료를 모색하는 사업이다. 2021년부터는 연구 범위를 타 군의 폐고혈압으로 확대해 연구를 진행할 예정이다.
 
정 교수는 “한국인 특성에 맞는 맞춤형 치료를 위한 첫걸음이었던 PILGRIM 연구가 결실을 맺기까지 10년 동안 애써주신 연구진들과 참여해주신 폐동맥고혈압 환우분들께 감사드리며, 이를 바탕으로 앞으로 계속 진행될 연구에 의해 생성된 장기 데이터는 국내 폐동맥고혈압 환자들에게 개인 맞춤형 정밀의료에 대한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고, 궁극적으로는 한국인, 더 나아가 아시아 인종의 특이 표적물질 발굴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폐동맥고혈압은 전신에 작용하는 일반적인 고혈압과 달리 심장으로부터 폐로 혈액을 공급하는 폐동맥의 혈압이 높아져 혈액순환이 나빠지고 결국 우심부전이나 심장돌연사로 사망하는 치명적인 희귀난치성질환이다. 심초음파검사로 진단하고, 우심도자검사에서 폐동맥의 평균 혈압이 25mmHg 이상이고 폐혈관저항은 3WU 초과, 폐동맥쐐기압은 15mmHg이하로 정의된다.
 
폐혈관의 수축과 증식, 막힘이 반복되는 진행성 질환으로, 우심실이 좌심실과 달리 압력을 견디는 힘이 약해 제때 치료받지 못할 경우 진단후 2.8년에 사망할 정도로 생명에 치명적이다.
 
그렇지만 최근 전문치료 약제의 도입으로 생존율이 늘어나고 있다. 정 교수팀이 올해 대한심장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2004년부터 2018년까지 국민건강보험공단 데이터로 우심도자를 시행하고 전문 치료를 받은 2,097명을 분석한 결과, 국내 폐동맥고혈압 환자의 생존율이 진단 후 5년 71.5%까지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정 교수는 “비특이적인 증상으로 인해 조기에 진단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지만 의심하고 조기에 진단하면 예후가 좋아질 수 있다”며 “호흡곤란, 만성피로, 하지부종, 어지럼증이 동반되며 특히, 평지는 괜찮은데 계단을 오르기만 하면 숨이 찰 때는 특히 의심해볼 수 있다”고 말했다.
 
정교수는 동아시아폐고혈압학회 사무총장, 가천심혈관연구소장을 맡고 있고, 최근 대한폐고혈압연구회 차기 회장으로 선출되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예술과 사람 잇는 구름다리…아츠클라우드의 ‘예술활용법’
    예술과 사람 잇는 구름다리…아츠클라우드의 ‘예술활용법’

    뉴 아트 매니지먼트 기업 ‘아츠클라우드’는 일상 속에서 향유하는 예술을 꿈꾸는 스타트업이다. 이를 위한 첫 걸음이 바로 예술 작가들과의 동행이다. 좋은 작가를 발굴하고 그들을 보다...

  •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한-프랑스 동시 생중계…비상하는 K-뷰티&패션

  •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온라인 셀러들과 대형 브랜드들의 호평, 결국은 투자로.

  •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올해는 우리가 영웅! 11개 팀의 혁신을 직접 만나보자.

  •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ZOOM으로 18·19일 개최…신청은 6일까지

  •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작년보다 더욱 발전한 콘텐츠 스타트업들의 면모를 살펴보자!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최대 1억원 사업화 자금 지원!

  •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이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투자자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모빌리티 인프라를 바탕으로 한 생활 밀착형 기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