짧은 여름방학, 여름철 소아비만 관리법
짧은 여름방학, 여름철 소아비만 관리법
2020.08.11 15:57 by 김주현

올해 아이들의 여름방학이 코로나19로 인해 난데없이 줄어들었다. 부모들의 아이 돌보기가 더욱 까다로워지면서 아이들의 체중 관리의 어려움을 토로하는 이들도 늘었다. 또 야외활동이 어려워지다보니 비만관리가 까다로워진 것도 사실이다. 방학은 짧아졌지만 등교는 줄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난 우리 아이. 비만클리닉 365mc 신촌점 김정은 대표원장의 도움말로 여름철 소아비만 관리법에 대해 들어봤다.

◆성장기 우리 아이, 칼로리 제한보다는 체중 유지

소아비만 관리의 핵심은 바로 ‘식단’에 있다. 이미 체중이 늘었거나, 비만해질 기미가 보이는 아이라도 ‘무조건적인 칼로리 줄이기’에만 집중해서는 안 된다. 과도한 칼로리 제한은 아이의 성장에 방해요인으로 작용할 우려가 있다.

소아의 권장 섭취량은 4~6세가 1600k㎈, 7~9세 1800k㎈ 수준이다. 이 정도 선에서 탄수화물·지방·염분 섭취에 주의하면 된다. 김 대표원장은 “비만아동의 체중관리는 당장 몸무게를 줄이는 것보다, 현재의 체중을 더 이상 늘리지 않고 유지하는 게 중요하다”며 “이후 키가 커지는 등 성장하면서 자연스럽게 체질량지수가 줄어든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린이 다이어트는 아이에게 무리하게 몸무게를 줄일 것을 강요하기보다, 건강한 습관을 굳혀주는 게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신체활동·놀이도 ‘그룹으로’

요즘에는 초등학생들도 학업 스트레스에 시달리고, 체육시간도 줄어들었다. 여가시간에는 신체활동보다는 스마트폰, 컴퓨터게임 등에 집중돼 있다. 특히 스마트폰을 할 때에는 누워있는 시간이 더 길다.

이렇게 집에서 누워있거나 앉아만 있는 아이들에게는 ‘움직임’이 필요하다. 이때 아이에게 자신의 방을 청소하게 하거나 빨래 널기, 설거지를 맡겨보자.

아이에게 운동을 시키고 싶다면 ‘원하는 것’을 택하도록 해야 한다. ‘여자아이는 발레, 남자는 태권도’ 같은 공식보다는 아이가 흥미를 느끼는 신체활동을 고르면 흥미가 배가된다.

소아가 할 수 있는 근력 향상 운동으로는 집에서 윗몸 일으키기, 팔굽혀 펴기, 벽에 대고 앉았다 일어서기 등이 있다. 탄력밴드나 아령을 이용할 수도 있다. 운동 전후 10분 정도 스트레칭을 하도록 교육한다.

◆결국 부모도 함께 다이어트해야 ‘성공적’

어린이 다이어트의 전제는 ‘부모가 함께해야 한다’는 점이다. 아이에게 직접적으로 ‘살좀 빼라’고 말할 게 아니라, 한번의 행동으로 함께 건강해지는 방법을 택해야 한다.

감수성이 예민한 어린 자녀에게 ‘너희 반에서 너가 제일 뚱뚱한 거 알지?’ ‘살 좀 빼야지’, ‘이제 그만 좀 먹어’ 같은 말로 상처를 줄 이유는 없다. 대신 건강한 메뉴를 선보이며 ‘우리 오늘은 이렇게 먹어볼까’ 제안하거나, ‘먹었으니까 다같이 소화시키고 오자’ 같은 말로 신체활동을 유도하는 게 좋다. 몸무게에 상관없이 아이를 사랑한다는 것도 충분히 인지시키도록 해야 한다.

특히 아이는 못 먹게 하면서, 정작 부모는 야식을 즐기는 등 ‘말과 행동이 다른 모습’은 보이지 말아야 한다. 김 대표원장은 “대부분의 아이들은 가족의 식습관을 따라하려 한다”며 “아이에게는 살을 빼라고 하고, 정작 가족들은 외식하거나 배달음식을 자주 시켜먹는다면 아이는 의문을 느끼게 되고, 소외감·좌절감·반항을 느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소아비만 관리가 중요한 이유

아이의 몸무게에 지나칠 정도로 집착하는 것도 문제이지만, 확실한 것은 ‘무조건 많이 먹어야 키가 큰다’는 것도 옛말이라는 점이다.

소아비만은 분명 질병이고 관리가 필요하다. 특히 소아비만은 성인이 되어서도 비만해지기 쉽도록 만든다. 성장기에는 지방세포 크기뿐 아니라 숫자도 증가한다. 또, 어린 시절의 비만해지기 쉬운 식습관과 입맛은 바꾸기 어려운 게 사실이다.

김 대표원장은 “소아비만은 아이의 건강에도 악영향을 미친다”며 “성조숙증을 일으키고, 대사증후군에 노출되게 만들며, 성인비만의 발판이 될 수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특히 체지방이 과도할수록 성호르몬 분비가 자극되며 2차성징이 빨리 나타나 성장판이 조기에 닫혀 결국 키가 작아지는 문제에도 노출될 수 있다”며 “아이의 비만관리는 가족 모두가 나서야 하지만, 해결에 어려움을 느낀다면 비만클리닉을 찾아 도움을 받는 것도 고려해볼 수 있다”고 덧붙였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스타일테크 글로벌 데모데이 성료…K스타일 글로벌 진출 가능성 보였다

    한-프랑스 동시 생중계…비상하는 K-뷰티&패션

  •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쇼핑몰 통합관리 솔루션 ‘펍스케일파트너스’, PwC로부터 투자 유치

    온라인 셀러들과 대형 브랜드들의 호평, 결국은 투자로.

  •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스타트업 in 코로나’…막 내린 아처스히어로 시즌5 데모데이

    5년 째 장수 중인 와이앤아처의 대표 프로그램인 아처스히어로. 특히 이번 시즌은 그 어느 때보다 높은 완성도의 팀들이 대거 등장했다는 평가다. 컨설팅·멘토링·네트워킹 등 지난 6개...

  •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산림수종 데이터 활용분야 늘린다…온라인 해커톤 개최

    ZOOM으로 18·19일 개최…신청은 6일까지

  •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콘텐츠 산업의 미래를 한 눈에…와이앤아처 ‘에스테텍’ 데모데이 성료

    작년보다 더욱 발전한 콘텐츠 스타트업들의 면모를 살펴보자!

  •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LG디스플레이, MOU 체결… “디스플레이분야 혁신 스타트업 발굴”

    최대 1억원 사업화 자금 지원!

  •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 크라우드펀딩 통해 투자자 모집

    살균·방역 분야 스타트업 ‘훌템’이 투자형 크라우드펀딩을 통해 투자자를 모집한다고 23일 밝혔다.모빌리티 인프라를 바탕으로 한 생활 밀착형 기술 ...

  •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제주지역 창업가-지역민 밋업 ‘로컬 페스타’ 개최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제주지역 창업가-지역민 밋업 ‘로컬 페스타’ 개최

    창업가와 지역민의 콜라보…제주만의 혁신 아이디어 모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