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의태 교수팀, "조현병, 항정신병 약물 치료 반응도에 따른 발병원인 차이 규명"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의태 교수팀, "조현병, 항정신병 약물 치료 반응도에 따른 발병원인 차이 규명"
2019.11.18 23:55 by 임한희
좌측부터,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의태 교수, 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권준수교수. (사진=분당서울대병원)
좌측부터,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의태 교수, 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권준수교수. (사진=분당서울대병원)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의태 교수팀과 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권준수 교수팀이 조현병의 발병 원인에 따른 차이를 규명, 그 원인에 맞춰 적절한 항정신병 약물을 선택해 치료해야 한다는 사실을 발표했다.

조현병은 과거 정신분열증으로 불리던 질환으로 다양한 원인에 의해 생각, 감정, 지각, 행동 등 인격의 여러 측면에서 이상을 보이는 정신질환을 의미한다.

병태 생리적(발병원인과 진행과정 등) 기전에 대해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은 부분이 많지만, 보통은 신경전달물질인 도파민 전달체계의 문제, 도파민의 활성화(과잉), 그리고 뇌 영역 간 구조적·기능적 연결의 이상이 주된 요인일 것으로 여기고 있다.

이러한 조현병은 보통 도파민의 균형을 조절해주는 항정신병 약물로 치료를 하면서 약에 의한 불편감이나 부작용은 없는지 모니터링 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때 사용되는 항정신병 약물에 대한 치료 반응은 환자 마다 다양한 양상으로 나타나며, 치료 반응도의 차이에 따라 질환이 발생하게 된 원인 및 경과에도 많은 차이가 존재한다.

때문에 조현병은 1차 항정신병 약물 치료에 반응을 보이는 ‘치료 반응성 조현병’과 1차 치료제에 반응이 없어 클로자핀(clozapine) 약물에만 호전을 보이는 ‘치료 저항성 조현병’으로 나눠 질 수 있다.

하지만 실제 환자에게 1차 항정신병 약물로 치료를 해보기 전에는 치료반응을 파악하기 어려워 치료 저항성 환자의 경우에는 그 증상에 맞는 치료를 받기까지 시간이 지체된다는 문제가 있었다.

이에 김의태 교수팀은 항정신병 약물 치료에 잘 반응하는 환자와 그렇지 않은 환자의 특징을 통해 조현병 발병 원인에 따른 차이를 파악하고자 연구를 진행했다.

우선 연구팀은 자기공명영상(MRI)과 양전자단층촬영(PET)을 이용해 조현병 환자의 전두엽 부피 및 도파민 생성 정도의 상관관계를 분석했다.

그 결과 항정신병 약물 치료에 반응도가 좋은 치료 반응성 조현병 환자의 경우에는 전두엽 부피가 표준 크기보다 작을수록 도파민 생성(활성화) 정도가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반대로 치료 저항성 조현병 환자에서는 이러한 상관관계가 관찰되지 않았다.

이 같은 결과가 나온 배경에는 치료 반응성 환자의 전두엽 이상(부피 감소) 및 선조체 연결의 이상이 도파민 시스템에 문제를 일으키고 과잉 생산을 유발하지만, 치료 저항성 환자의 경우에는 이와는 다른 원인으로 정신질환이 발생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다시 말해 비슷한 증상을 나타내는 조현병이라 할지라도 항정신병 약물의 치료 반응도에 따라 실제는 원인이 다른 조현병이라는 것을 시사하는 결과로 볼 수 있다.

김의태 교수는 “전두엽 부피의 감소와 도파민 과잉 생성이 원인인 조현병 환자는 약 70%를 차지하는데, 이러한 환자들은 항정신병 약물로 계속해 치료 하는 것이 좋다”며 “반면 도파민 활성화가 아닌 다른 원인으로 증상이 나타난 치료 저항성 환자의 치료에는 1차 항정신병 약물 보다는 클로자핀 등 다른 치료방법을 강구해야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조현병 환자들은 환각, 환청, 망상과 같은 증상들을 비슷하게 보여 같은 조현병으로 진단할 수 있다. 하지만 사실은 이러한 증상과 질환을 야기하는 원인은 다를 수 있는 만큼, 그에 따른 적절한 치료 접근법이 중요할 것으로 보인다.

김의태 교수는 “조현병 증상을 나타나게 한 정확한 원인을 평가하고 그에 따라 적절한 약물을 선별하는, 결국은 환자별 맞춤형 치료의 근간을 마련하기 위해 이번 연구를 진행했다”며 “임상적 진단 기준에서는 차이가 없지만 뇌 영상 검사로 평가한 후 원인의 차이를 살피고 이에 맞는 치료제를 적용함으로써 치료의 지연을 막고 빨리 호전시켜 나가는 것이 가장 중요한 목적”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영국 킹스칼리지 런던(King's College London) 연구팀과 함께 영국 환자와 국내 환자를 비교 분석하면서 통계적 유의성을 확보하였을 뿐만 아니라, 인종과 지역을 초월해 연구 결과를 일반화하는 측면에서도 의미 있는 연구로 평가받고 있다. 논문은 정신과학 연구 최고 권위지인 '분자정신의학'(Molecular Psychiatry) 최신호에 게재됐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그의 상상은 작품이 된다…초현실을 창조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그의 상상은 작품이 된다…초현실을 창조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오감을 통해 얻어지는 다양한 상상력을 자유로운 아름다움으로 표현하는 아티스트. 이시우(30) 작가는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아티스트다. 색다른 풍경 속에 담긴 건 우리네 익숙한 감정...

  • AB180, ‘모던 그로스 스택(MGS 2022)’ 컨퍼런스 개최
    AB180, ‘모던 그로스 스택(MGS 2022)’ 컨퍼런스 개최

    스타트업부터 대기업까지...디지털 마케팅 비즈니스 사례 공유!

  • “어두울수록 예민해진다” 어느 아티스트의 모호함 활용법
    “어두울수록 예민해진다” 어느 아티스트의 모호함 활용법

    스스로를 '불친절한 작가'라고 소개하는 예술가의 속내

  • 귀로 듣는 드라마 ‘플링’, 시리즈A 투자 유치
    귀로 듣는 드라마 ‘플링’, 시리즈A 투자 유치

    오디오 콘텐츠 전성시대, 우리가 이끈다

  • ‘변화는 나의 힘’…일상의 새로운 속내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변화는 나의 힘’…일상의 새로운 속내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권태를 벗어나기 위해 창조를 택한 예술가의 이야기

  • 투니모션, ‘부산콘텐츠마켓2022’에서 ‘애니메이션’부문 우수콘텐츠상 수상
    투니모션, ‘부산콘텐츠마켓2022’에서 ‘애니메이션’부문 우수콘텐츠상 수상

    인기 웹툰을 OTT 애니메이션 작품으로 만난다!

  • PPT 템플릿 플랫폼 ‘파파타랩스’, 마케팅 비용 ZERO로 1만명 회원 돌파
    PPT 템플릿 플랫폼 ‘파파타랩스’, 마케팅 비용 ZERO로 1만명 회원 돌파

    "아직도 PPT 보고서 만드느라 고생하시나요?"

  • ‘투니모션’, 신한 오픈이노베이션 5기 ‘스토리위즈’선정 우수 협업팀 수상
    ‘투니모션’, 신한 오픈이노베이션 5기 ‘스토리위즈’선정 우수 협업팀 수상

    투니모션(대표 조규석)이 ‘신한 스퀘어브릿지 서울’ 신한 오픈이노베이션 5기에 참여해 웹툰 기반 애니메이션 제작 기술력을 인정받아 종료행사에서 ‘스토리위즈’가 선정한 최종 우수 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