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은 좁다! 바다 밖으로 나가보자
한국은 좁다! 바다 밖으로 나가보자
2018.03.05 10:16 by 이창희

스타트업의 가능성은 무한하다. 그 무한한 가능성을 좁아터진 한반도 남쪽으로 스스로 가둬놓을 필요가 있겠는가. 더 크고 더 많은 구매력이 존재하는 해외 시장으로 눈을 돌려보자. 다만 방심과 자만은 금물이고 철저한 준비와 대비는 필수다.

중국 크라우드펀딩 진출 특강

한국의 100배에 달하는 영토와 13억 인구를 가진 중국. ‘가능성의 땅이라는 전제는 아직도 유효하다. 스타트업 붐이 절정으로 치닫고 있으며, 이는 곧 우리에게도 기회가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창업선도대학 육성사업 주관기관인 동서대학교 창업지원단의 실전창업교육 일환으로 아시아 크라우드 펀딩 챌린지업 프로그램특강이 마련됐다. 중국 현지의 크라우드 펀딩 문화를 이해하고 이를 바탕으로 현지 동향 분석과 기업 마케팅 전략에 대한 이야기를 접할 수 있는 기회다.

한중 동시통역 및 번역 전문가인 손세라 씨가 연사로 나선다. 중국 현지의 문화와 분위기를 파악하고 현재 크라우드 펀딩의 자세한 현황을 알고 싶은 이들이라면 부산으로 서둘러 달려가보자.

-일시: 201835() 14:00

-장소: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센텀중앙로 55 경남정보대학교및동서대학교센텀산학캠퍼스

테크인아시아 서울 시티챕터: 스타트업의 해외진출

글로벌 스타트업 미디어 테크인아시아가 서울 시티챕터 올해 첫 이벤트로 스타트업의 해외 진출(Go-to-Market)’ 행사를 연다.

스타트업얼라이언스의 후원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성공적으로 해외 진출에 성공한 스타트업과 글로벌 액셀러레이터가 가진 인사이트를 공유하는 시간이 될 예정이다.

글로벌 마케팅 애널리틱스 스타트업 ab180의 남성필 대표를 비롯해 최근 실리콘밸리에서 170억 규모의 시리즈A 투자를 유치한 센드버드(SendBird)의 이예겸 팀장, 하드웨어 엑셀러레이터 N15의 강무경 팀장 등이 연사를 맡았다.

바다 밖으로 진출하려는 스타트업이라면 주목해야 할 행사다. 무엇보다도 대담이 끝난 뒤 맥주와 함께 주어지는 자유로운 네트워킹 시간을 잘 활용해보자.

-일시: 201838() 19:30

-장소: 서울특별시 강남구 테헤란로 423 현대타워 7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으며 편집증도 없습니다.


Startup 더보기
  •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AI 스타트업 코스메테우스, 런던 테크 위크 피칭 이어 투자유치 나선다

    유럽 3대 테크 이벤트 발판삼아 투자 노리는 AI스타트업.

  • 팀윙크가 만든 대출비교 플랫폼 ‘알다’, 대출 누적 승인 금액 20배 성장
    팀윙크가 만든 대출비교 플랫폼 ‘알다’, 대출 누적 승인 금액 20배 성장

    누적 대출 조회는 150만건, 누적 대출 승인 금액은 10조원 돌파!

  • 아산나눔재단, 스타트업 위한 팝업스토어 ‘플립로비 시즌3’ 오픈
    아산나눔재단, 스타트업 위한 팝업스토어 ‘플립로비 시즌3’ 오픈

    스타트업은 제품 홍보, 대중들은 상품 경험!

  • 훈민정음 반포 575주년…탈잉, ‘한글을 선택한 스타트업’ 웨비나 연다
    훈민정음 반포 575주년…탈잉, ‘한글을 선택한 스타트업’ 웨비나 연다

    10월 9일 오후 6시 온라인 개최!

  • 스타트업 데이터 한눈에…마크앤컴퍼니, ‘혁신의숲’ 정식버전 출시
    스타트업 데이터 한눈에…마크앤컴퍼니, ‘혁신의숲’ 정식버전 출시

    궁금한 스타트업이 있다면 바로 이곳에서!

  • 루틴-맘마레시피, 네이버 쇼핑라이브 데뷔서 푸드 카테고리 1위
    루틴-맘마레시피, 네이버 쇼핑라이브 데뷔서 푸드 카테고리 1위

    아이 중심의 육아 시장을 엄마 중심으로!

  •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시장의 에어비앤비”

  •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2030 탈모인들이 비대면 진료를 선호하는 이유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