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지방, ‘지역전문 온지방뉴스’ 사단법인 사색의 향기와 MOU
㈜온지방, ‘지역전문 온지방뉴스’ 사단법인 사색의 향기와 MOU
2023.12.06 08:00 by 김대일
이미지 제공 = 온지방

(주)온지방의 지역전문뉴스 온지방뉴스(최영훈 수석부회장)는 지난달 29일, 강남구 역삼동 사단법인 ‘사색의 향기’ 사무실에서 사색의 향기(이영준 이사장)와 업무협약식을 맺었다고 밝혔다.

지역 포탈신문 온지방은 뉴패러다임의 전국 지역정보 전문 방송으로 최신 트렌드인 여행, 맛집, 축제, 건강 및 지역소식과 특산품을 전문으로 소개한다.

온지방과 사색의 향기는 상호 사회공헌 사업의 협력을 위해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으며, 양측은 인적, 물적 정보의 교류와 공동사업 진행을 하기로 했다.

온지방에는 스포츠신문계의 마이다스 손으로 불린 이상우 회장과 전 동아일보 편집국장 최영훈 수석부회장, 전 스포츠조선 편집국장 신상돈 상임고문 등이 참여한다.

이상우회장은 일간스포츠, 스포츠서울, 스포츠투데이 등 스포츠신문 창간을 주도했다.

온지방은 선하고 따뜻한 뉴스와 진실되고 알찬 정보만 싣겠다는 목표로 인터넷 동영상신문의 새로운 역사를 써나가겠다는 입장이다.

또한 전국 기초단체에 대응하는 알찬 지방네트워크를 구축, 밝고 유익한 정보가 민들레 홀씨처럼 퍼져 나가도록 만들 계획이라고 한다.

온지방이 뉴스로써 지향하는 궁극적인 목표는 선한 영향력을 확산시켜 건강하고 밝은 나라를 만들고 전국 방방곡곡, 온지방을 해외까지 연결하는 글로벌네트워크이다.

온지방 측은 전국의 기초단체 249곳에 소사장컨셉의 지사장으로 네트워크를 구축해 지역경제를 살리며 향후 기자 등 10만명 이상의 방송인플루언서를 양성하여 대한민국을 방송플랫폼 강국으로 성장, 발전시키고 세계 각국으로 진출하여 IT강국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아울러 지역의 다양한 소식과 정보를 전달하는 기자(방송 인플루언서)와 담당 지역을 총괄하고 대표할 전국 시, 군, 구 별 1명의 지사장을 모집하기 위해 12월 11일 2시 30분 한국프레스센터 18층에서 설명회를 진행한다.

필자소개
김대일

긍정의 에너지로 경제 및 생활 전반을 공유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국내 초기 투자자 리더들이 모인 (사)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가 100개 회원사를 돌파했다. 지난해 1월 50개사를 넘어선 이후 1년 만에 2배 이상 증가한 수치. 협회는 초기벤처 투자...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이다!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

  •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콘테크’(Con-Tech‧건설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의 지위가 급부상하고 있다.

  •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빌리티 슈퍼앱과 솔루션 기업이 힘을 합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