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굴의 도전을 응원합니다!”…아산나눔재단,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개최
“불굴의 도전을 응원합니다!”…아산나눔재단,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개최
2023.03.16 13:34 by 김주현

혁신의 꿈을 지원하는 ‘정주영 창업경진대회’가 막을 올렸다. 올해 12회를 맞은 이번 대회는 마이리얼트립, 클라썸, 두들린 등의 스타트업을 배출한 실전형 창업 지원 프로그램이다. ‘불굴’을 주제로 하는 올해 대회는 모집, 심사, 사업실행, 데모데이 순으로 약 8개월에 걸쳐 진행된다. 

대회를 주관하는 아산나눔재단의 장석환 이사장은 “모두가 어려운 때이지만, 가능성에 도전하는 청년 창업가들의 도전정신을 고려해 대회 규모를 더욱 키웠다”면서 “전국 각지에서 창업에 도전하고자 하는 이들의 열정을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 아산나눔재단)
(사진: 아산나눔재단)

이번 대회는 예비 창업팀을 대상으로 하는 ‘도전 트랙’과 설립 2년 이내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한 ‘성장 트랙’으로 구분하여 열린다. 총 14개 팀 선발, 총 상금을 2억 4000만 원 모두 지난해보다 커진 규모다. 

서류 및 면접 심사를 거쳐 사업실행 단계에 진출한 총 14개 팀(도전 및 성장 트랙 각 7팀)에는 사업 운영에 필요한 사무공간과 시드머니가 제공된다. 약 6개월간 아산나눔재단이 운영하는 기업가정신 플랫폼 ‘마루’ 사무공간을 쓸 수 있으며, 도전‧성장 트랙 참가팀에 각 500만 원과 1000만 원의 시드머니도 주어진다. 

이밖에도 국내 대표 벤처캐피털 및 액셀러레이터 전문가의 1:1 전담 멘토링, 분야별 전문가 특강과 네트워킹, 데모데이 발표 준비 및 자문, 마루 베네핏 및 마루 커넥트 프로그램 활용 등의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데모데이에 진출해 수상한 팀에게는 대상 5000만 원(성장 트랙) 등 총 2억 4000만 원의 상금이 주어진다. 전국의 예비 창업팀 혹은 창업 2년 이내의 기업 가운데 누적 투자금이 5억 원 이내의 기업은 누구나 참가 신청이 가능하다. 참가 접수는 다음 달 12일까지 정주영 창업경진대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받는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Startup 더보기
  •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국내 초기 투자자 리더들이 모인 (사)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가 100개 회원사를 돌파했다. 지난해 1월 50개사를 넘어선 이후 1년 만에 2배 이상 증가한 수치. 협회는 초기벤처 투자...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이다!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

  •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콘테크’(Con-Tech‧건설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의 지위가 급부상하고 있다.

  •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빌리티 슈퍼앱과 솔루션 기업이 힘을 합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