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자 발급 넘어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케이비자’,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비자 발급 넘어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케이비자’,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2023.01.11 15:32 by 김주현

정보 비대칭과 노후화된 업무 처리로 지적 받았던 외국인 비자 발급이 한층 스마트해질 전망이다. 외국인 대상 종합 비자 플랫폼 ‘케이비자’를 통해서다. 지난해 10월 출시된 해당 서비스는 국내 체류 외국인을 위해 비자 상담부터 발급, 갱신 등 비자 관련 올인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최근 초기 스타트업 전문 투자사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에 성공하면서 잠재력을 검증했다. 신인모 매쉬업엔젤스 수석심사역은 “케이비자는 전통적인 비자 업무의 디지털 전환을 빠르게 이끌어낼 수 있는 역량을 갖춘 팀”이라며 “향후 비자 플랫폼을 넘어 외국인 대상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투자 이유를 설명했다.

 

(사진: 케이비자)
(사진: 케이비자)

외국인들은 케이비자를 통해 영주자격, 취업, 유학, 결혼에 필요한 비자 상담부터 신청, 발급, 갱신, 전환 등 비자 관련 모든 서비스를 온라인으로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빅데이터 기반의 알고리즘으로 기존 1시간이나 소요된 비자 상담 서비스를 30초로 단축했고, 각종 자동 알림 서비스로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인 것도 강점이다. 

케이비자는 출입국 전문 행정사 출신의 이상욱 대표를 주축으로 행정, 마케팅, 개발 등에 대한 전문성을 보유한 팀원으로 구성돼 있다. 맞춤형 비자 서비스와 관련해 이미 8건의 특허를 보유한 상태. 또한 외국인 출입국 전문 파트너 행정사들과 업무제휴를 체결해 사용자의 국적, 언어, 비자 종류 등에 맞춰 적합한 행정사를 연결하여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출시 3개월 만에 누적 방문자 수 6000명, 누적 상담 수 750건, 비자 발급 성공률 92% 등의 성과를 올릴 수 있었던 비결이다. 

이상욱 케이비자 대표는 “이번 투자 유치를 통해 베트남어, 중국어, 러시아어 등 다국어 상담 인력을 확보해 외국인 고객 만족도를 끌어올릴 예정”이라며 “모바일에 최적화된 사용자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개발자 채용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Startup 더보기
  •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국내 초기 투자자 리더들이 모인 (사)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가 100개 회원사를 돌파했다. 지난해 1월 50개사를 넘어선 이후 1년 만에 2배 이상 증가한 수치. 협회는 초기벤처 투자...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이다!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

  •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콘테크’(Con-Tech‧건설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의 지위가 급부상하고 있다.

  •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빌리티 슈퍼앱과 솔루션 기업이 힘을 합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