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푸드빌 더플레이스, 호텔 스카이뷰 갖춘 ‘홍대 L7점’ 오픈
CJ푸드빌 더플레이스, 호텔 스카이뷰 갖춘 ‘홍대 L7점’ 오픈
2022.12.07 23:58 by 임한희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CJ푸드빌(대표 김찬호)이 운영하는 이탈리안 비스트로 더플레이스(The Place)가 브랜드 호텔 입점 매장인 ‘홍대 L7점’을 신규 오픈했다고 7일 밝혔다.

회사측에 따르면 더플레이스 홍대L7점은 롯데호텔의 라이프스타일 호텔 ‘L7홍대’ 21층에 자리잡았다. 고층뷰 통유리창을 통해 서울 도심과 한강이 한눈에 보이는 탁 트인 경관을 자랑한다. 호텔 투숙객의 다양한 니즈를 고려한 메뉴와 생동감 넘치는 상권 특성에 맞춘 공간을 선보인다고 설명했다.

[CJ푸드빌] CJ푸드빌 더플레이스, 호텔 스카이뷰 갖춘 ‘홍대 L7점’ 오픈
▲ CJ푸드빌 더플레이스, ‘홍대 L7점’ 

더플레이스 홍대 L7점에서는 국내외 관광객, 연인, 비즈니스 모임 방문객 등 다양한 고객층을 고려한 한정 특화 다이닝 세트 메뉴를 운영한다. ‘스페셜 시티뷰 세트’는 더플레이스의 시그니처 스테이크인 ‘딸리아따 디 만조’ 또는 ‘스모키돔 스테이크’에 샐러드와 파스타 또는 피자 메뉴를 선택해 즐길 수 있다. 식전 스프와 식후 음료를 제공해 코스 요리 느낌을 자아낸다. 엄선한 와인 리스트 12종도 마련해 특별한 다이닝 무드를 선사한다고 회사측 관계자는 강조했다.

또한 더플레이스의 시그니처 메뉴인 ‘리코타 프루타 샐러드'를 비롯 더플레이스 셰프의 역량과 브랜드 개성이 담긴 조식 뷔페를 운영한다.

CJ푸드빌 관계자는 “더플레이스는 앞으로도 이탈리안 비스트로 콘셉트를 강화하며 상권에 특화한 매장을 지속 선보일 예정”이라며 “홍대 L7점에서 펼쳐지는 시티뷰와 함께 올 연말 색다른 다이닝 경험을 해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임상심리학을 전공한 예술가는 사람들을 어떻게 그릴까?

  • 반품률 제로에 도전하는 언더웨어 편집숍의 등장…“피팅노트에서 ‘속’편한 쇼핑하세요.”
    반품률 제로에 도전하는 언더웨어 편집숍의 등장…“피팅노트에서 ‘속’편한 쇼핑하세요.”

    "여성 속옷 사이즈 측정의 패러다임이 바뀐다!"

  • 혁신의 향취 솔솔…“향기x기술로 디지털 후각솔루션 선도할 것”
    혁신의 향취 솔솔…“향기x기술로 디지털 후각솔루션 선도할 것”

    향기 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 올해 시장 규모만 6500억원 수준으로 평가될 정도다. 향초나 디퓨저 같이 일차원적인 제품을 넘어, 디지털 전환과 산업 융‧복합도 활발하다. 그중에서...

  • 선생님들의 재구매율 97.6%…에듀테크 기업 ‘매쓰플랫’, 지난해 매출 46% 올랐다
    선생님들의 재구매율 97.6%…에듀테크 기업 ‘매쓰플랫’, 지난해 매출 46% 올랐다

    에듀테크 전성시대, 공사교육의 경계도 허물었다!

  • 배우에서 아티스트로…“가상세계의 미학을 연기합니다.”
    배우에서 아티스트로…“가상세계의 미학을 연기합니다.”

    20년 가까이 활동했던 배우가 아티스트로 변신했다. 아르헨티나의 만능 엔터테이너 뮤리엘 사고 작가 이야기다. 그녀의 창작 원천은 왕성한 호기심과 풍부한 상상력이다. 작가는 자신의 ...

  • 교실의자 개발부터 동물 학대방지 키트까지…아산 유스프러너 데모데이에서 청소년의 혁신 빛났다
    교실의자 개발부터 동물 학대방지 키트까지…아산 유스프러너 데모데이에서 청소년의 혁신 빛났다

    전국 2200명의 중‧고등학생이 참여한 혁신의 현장!

  • 예술과 과학의 ‘접점’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예술과 과학의 ‘접점’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무의식과 시스템의 콜라보가 만드는 대안 예술의 세계

  • “비자 발급 넘어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케이비자’,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비자 발급 넘어 종합 서비스 플랫폼으로”…‘케이비자’,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외국인 비자 발급의 정보 비대칭을 극복한다!